사건사고

괴롭힘 당해 유서 품고 아파트에서 투신한 초등학생의 엄마가 쓴 글

조소희

온라인 커뮤니티

동기 괴롭힘 힘들어

서울 초등 6학년생 아파트

8층서 투신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저는 서울 성동구 행현초등학교

김범수 엄마입니다

저희 아이반에는 문제를

일으키는 친구 3명이 있는데

항상 저희 아이를 괴롭힙니다

3명의 아이 중 제일 문제인

김시우 학생이 학기 초에는 지우개에

물티슈를 매달아 저희 아이

성기에 조준해 수없이 맞히며

저희 아이를 놀렸습니다

이에 저는 같은 성동구 초등학교

교사로 근무하는 김시우 엄마에게

카톡을 보내어 사실확인을 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하지만 아이에게 주의를 주겠다는

대답뿐 사과도 없었습니다

이후 몇번이나 다시 알렸지만

같은 대답뿐 사과는 없었습니다

이후 저는 아이에게 조심시켰으나

이후에도 왕따시키거나 찐따라며 놀림을

받았습니다 심지어

수업시간에도 제 아이 머리에

폭행을 가해

선생님께서 억지로 사과 시킨적도 있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그 아이 김시우와 친한 나머지

2명의 아이는 늘 말썽을 부렸고

저나 제 아이는 상처받지 않으려고

항상 밝게 지냈습니다

지난 9월 25일~27일까지 제주도

수학여행을 가였는데

문제의 아이 세명과 저희 아이가

한방을 쓰게 되었습니다

걱정이 되었으나 아이는 친한친구와

함께라며 걱정 말라 했습니다

문제는 3일째 날에 발생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하루느 배게싸움을 하자고 해놓고

저희 아이를 4명의 아이가 집단구타했고

무차별 폭행에 너무 아프고

공포스러워 우니 멈추었다고 합니다

다음날 저녁일찍 자자고 해

저희 아이는 일찍 잠을 잤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그런데 저희 아이가 잠 든 후

세명의 아이가 규칙을 어기고

라면을 끓여먹고 라면면발 가지고

아이에게 장난을 치고

성기의 크기를 재어보자며 옷을 벗고

아이도 옷을 벗으니 깔깔 웃으며

멈추었다고 합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이후 범수의 성기를 보고

해보라 해서 아이는 마지못해

방에 들어가서 아이들에게 보여주었고

수치심을 느꼇다고 합니다

무슨 이유인지 담임선생님께선

숙소에 한번도 와보지 않았다고 합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이후 아이는 집에 돌아와 저에게

가볍게 장난이 좀 심한 아이들이라고

가볍게 말을 했고

아이도 괜찮은것 같아서 저도

가볍게 여겼습니다

하지만 김시우를 비롯한 아이들은

성기 노출건을 엄마에게 말한걸 안 후

2개월동안 지속적으로 패드립하고

찐따라며 놀리고 괴롭혔습니다

이후 목요일에도 화장실까지 쫓아와 놀리다가

너무 심한 장난에 모욕감을 가진 아이가

큰소리를 쳐서 김시우 김민규로

인한 학폭위를 여는 걸로 알았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학교에서는 전혀 학폭을 열 의지가

없었습니다 오후에 김시우 김민규는

각자 부모님에게 거짓말을 했고

부모님들의 통화내용을 통해 얻은 정보로

김시우와 김민규는

같은 영어 학원에서 대화했고

학폭은 열리지 않을 것임을

확신하였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다른 아이들이 두아이의 대화 내용을 들었다고 합니다

저희 아이는 기대감으로 학교에 갔으나

오히려 김시우 김민규가 친구들

앞에서 심해지는 모욕적인 소리를

했습니다 이후 저는

더 힘들게 하면

엄마가 학폭을 열거라고 아이를

달랬습니다

아이는 일요일 오후에도

학교에 가기 싫다고 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수업은 즐거우나 그아이들이 싫다고

오후 4시경 마음을 달래기위해

파이를 구워주고 맛있게 먹고 방으로 들어갔고

형이랑 아버지께서 드시는동안

약 20후 8ㅡㅊㅇ인

집창문에서 마지막 편지를 품고 투신했습니다

아이를 급하게 찾으니 이미 아이는 바닥에

추락해 있었고 4시 40분에 건국대 병원 응급실에서

5시간 뇌출혈 수술후 생사를 오가다

기적적으로 11월 23일 일반 병동으로 옮겨졌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11월 27일 두번째 수술까지 마쳤습니다

이 후 담임선생님께 사실 확인을 요청했고

아이들의 진술도 받아두었습니다

그러나 학교에서나 가해자측에서

사실을 은폐하려는 의도가 보이고 있습니다

이해가 안되는 조치를 취하셨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제 아이는 생사를 오가며 누워있는데여전히 가해자들은 반성의 기미도 없고즐겁게 지내고 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학기와 학년이 끝나는 틈을 타

사건을 으녜하려는 학교측의 의도도

낱낱히 밝혀 다시는

이러한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해주기 바랍니다

억울하고 기막힌 상황을

잘살펴주십시오

.

더 보기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Close